Haimarrow News 해마로 뉴스

뉴스

맘스터치, 코로나 19 직격탄 맞은 가맹점 지원 “생계 위협받는 가맹점, 기사회생 돕는다”

작성자 : 최고관리자 작성일 : 2020-10-07 13:31:46

- 코로나 19 장기화로 생계 유지가 어려운 약 200개 매장 긴급 수혈, 약 3개월간 총 20억원 지원
- 대상 매장의 제품을 본사가 직접 매입하여 지역사회 단체, 기관 등에 기부하는 방식
- 장기화되고 있는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사회와 고통 분담

버거·치킨 브랜드 맘스터치를 운영하는 해마로푸드서비스(대표: 이병윤)가 코로나 19 장기화에 직격탄 맞은 가맹점주들의 생계를 돕기 위한 긴급 수혈에 나선다.

지원 대상은 ▶확진자 다수 발생으로 인한 외출 및 외식 위축 ▶전국 초ㆍ중ㆍ고등학교 개학 및 전국 대학교 개강 연기 등 코로나 19 특수 상황으로 매장 매출이 급감하여 생계 유지가 어려워진 가맹점 약 200개 매장이다. 지원 기간은 오는 9월부터 11월까지 약 3개월 간이며, 지원 규모는 총 20억원이다.

이번 지원은 대상 매장의 제품을 본사가 직접 매입하여 코로나 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사회 단체, 기관 등에 기부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특히 이번 지원은 해당 가맹점도 돕는 한편,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사회와 고통을 분담한다는 차원에서 그 의미가 깊다. 맘스터치는 지원 대상 가맹점과 함께 협의하여 해당 지역에서 도움이 필요한 기관이나 단체를 찾아 지원할 계획이다.

맘스터치는 코로나 19가 확산되던 초기부터 전국 가맹점을 대상으로 본사 차원의 실질적 지원을 진행해왔다. 특히 올해 초 대구 경북 지역 가맹점을 대상으로 할인 프로모션과 제품 지원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확진자 동선으로 피해를 입은 가맹점을 위한 지원책을 마련하여, 가맹점주들의 호응을 얻었다.

이번 지원 프로그램도 가맹점주와의 상생을 최우선으로 하는 본사의 경영 방침이 반영된 것이며, 향후 코로나로 인한 시장 변화에 따른 매출 증대 프로모션, 배달 주문이 늘어나는 상황에 대비한 푸드테크 도입 등의 방안도 모색 중이다.

맘스터치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전국 단위로 재 확산됨에 따라 가맹점들의 어려움이 더욱더 가중되고 있어, 실질적인 보탬이 되면서도 지역사회의 고통도 함께 나눌 수 있는 대책을 마련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또한 “맘스터치는 가맹점과의 상생을 최우선 원칙으로 삼고, 코로나 뿐 아니라 국가적, 사회적 재난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가맹점주들을 대상으로 최소한의 영업을 유지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을 경영방침으로 세우고 노력하겠다.”고 밝혔다.